본문 바로가기

Photo Sketch400

화개장터에서 맛 본 제첩국과 오래전 추억 @화개장터, 2021-08 섬진강 인근 깡촌에서 자랐지만, 어릴적 실제 제접국을 먹었던 기억이 없다. 첫 기억이 대학교 졸업을 앞 둔 어느 겨울 서울 삼성동 뒷골목 이름모를 해장국집인데 그다지 유쾌한 기억은 아니다. 이유인 즉,, 동기들과 술자리가 새벽까지 이어진 후 헤어지기전 해장국집이 보여 국밥 한 그릇씩 하기로 했다. 식당 메뉴에 제접국이 보이자 고향음식이라는 자부심에 제첩이 섬진강 특산품에 몸에 좋고 비싼다 등등등 어설프게 썰을 푼 결과 몇 명이 제첩국을 주문!!했었다.. 막상 음식이 나오자마자 친구 한 녀석이 숟가락으로 휘저어보더니 다짜고짜 화를 내며 그대로 집으로 가벼렸다...^^;;;; 제첩국이란것이 대접에 가득찬 희멀건 국물에 밥말아먹는 것 그 이상 이하도 아니었다. 원래 제접국은 이런거야.. 2021. 8. 16.
건강이 최고입니다!! 팔순의 아버님이 뇌출혈로 쓰러지신 후 한달이 넘게 입원을 하신 후 퇴원을 하셨다. 완치는 아니지만 예후가 좋아 일단 퇴원을 하고 시골집 인근 병원에서 통원치료를 받으실 계획이다. 원래는 입원 치료가 더 필요하나 서둘러 퇴원을 한 이유가 코로나 상황에서 입원이 구금(?)과 크게 다르지 않아 당신께서 매우 힘들어 하신 탓이 크다. 1인실이면 그나마 버티실만할텐데 4인실이라 잠도 제대로 못주무시니 더 힘드셨거라 생각하니 자식으로서 미안한 마음도 없지 않다. 각설하고, 어제 시골로 모셔다 드리고,, 구정때 못찾은 산소에가 조부모님께 쇠주 한잔 올렸다. 발걸음을 돌리는데 널부러진 밭은 보며 "저거 다 나중에 정리해야는데..."라고 자연스럽게 내뱉는 아버님 말씀이 귀에 맴돈다. 쓰러지시기 전 차사고로 트럭은 폐차를.. 2021. 3. 8.
2020년 21대 총선, 사전투표와 비닐장갑 @신갈동, 2020-04-11 2020년 사전투표는 비닐장갑을껴야 진행할 수 있었습니다. 전 지구를 멈추게 한 코로나 19 때문이었죠.코비든지 뭔지 변종 바이러스가 사라지기를,, 그리고 위선(?)의 정치인들도 함께 사라지기를 바라면서... + 사전 투표와 실투표를 거치면서,, 의식(?)있는 국민은 적어도 자신의 체온이 정상인지 한 번은 체크를 할 수 있는 기회라고 하네요.. ^^; + 초록은 동색이요, 가재는 게편이라... 아무리 일 잘하는 사람도 초록과 게의 논리로 '당색' 앞에 어쩔 수 없습니다. 진보/보수는 한정된 돈에서 비롯됩니다. 지금 잘살면 지켜야하니 '보수', 못살면 쫌 나눠주라 '진보',, 옛날 누구때가 좋았지...이런 애들은 양키덕에 청산(?)못한 우리나라의 특이한 구조 속 '수구'입니다.. 2020. 4. 12.
18년 18년 18년... 가 가버렷!! @ 2018, 대부도 18년,,18년,,18년,,가,, 가버렷!!18년은 날삼재라고 어머님이 챙겨 주신 소금 주머니 차고,이래저래 조심 또 조심했지만,, 생각보다 18년은 혹독했다.무술년 황금개라 그런지 개똥마냥 혹독했다. 웃음이 사라졌고 몸이 축났다. 그런 18년이 간다.에헤라디야~ 가버렷!! + 아직 이틀 남았다. 떨어지는 낙엽도 조심 또 조심...해야 하는데,,, 곁지기와 아이들의 뜻대로 산 속 야영장에서 18년을 보내고 19년 오는 기해년(己亥年)을 맞기로 했다. 매서운 날씨 덕에 걱정은 되지만,, 단단하게 준비해서 웃는 얼굴로 홀가분하게 돌아와야지 싶다. + 그동안 근근히 캠핑 이야기를 올리기는 했으나,, '사진'이라는 굴레에 묶여 자유롭게 글을 포스팅하기가 애매했다. 따라서 타이틀을 좀 더 자.. 2018. 12. 29.
19대 대통령선거 인증샷에 동참!! @ 신갈동, 2017.05.09 레고 문을 뜯어서 갔...^^; 2017. 5. 9.
봄봄봄 꽃.. @신갈동, 2017.04 2017. 4. 11.
이상해씨를 잡았다!! @신갈동, 2017.04 볼 하나가 천원으로 치면, 요녀석 잡으려고 열 댓개를 던진 것 같다. 이마트몰에서 요녀석 소매가가 2만원 조금 안되는 것 같더만, 그러면 남는장사인데 왜케 찝찝한건지..ㅎ 2017. 4. 9.
이젠 한국에서 보기 힘들어진 하늘~ 색 ㅋ @ 대부도, 2017.04 10여년 전만해도 순광에서 대충 찍어도 하늘이 시퍼랬다. 굳이 ND필터 없어도 채도 조금만 끌어 올려주면 쪽빛 푸르댕댕한 시원한 하늘이 우리나라의 하늘이었는데... 지금은 이런 파란 하늘을 볼 수 있는 날을 열손가락으로 꼽을 정도니,, 에효~~ + 지난달 29일 영국의 파이낸셜 타임즈가 서울이 글세,, 중국의 베이징과 인도의 뉴델리와 더불어 세계에서 가장 오염이 심한 도시중 하나라네요. 중국도 나름 일조했겠지만 우리 힘으로 중국의 베이징과 인도 뉴델리와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된 거지요. 네,, 그러합니다. + 파란 하늘을 돌려주세요!! + https://www.ft.com/content/b49a9878-141b-11e7-80f4-13e067d5072c South Korea joi.. 2017. 4. 3.
수고했어, 오늘도... @ 대부도, 2017.04 수고했어, 오늘도... 2017. 4. 2.
늦은 생일 그리고 병신년(丙申年) 짧은 소회 병신년(丙申年) 한 해가 멀어져간다.한 해가 가면서 한 살을 먹는다..늘,, 그렇다. ... 시경에 이런말이 있다.행백리자 반구십(行百里者 半於九十)풀이하면 백리를 가는자 90리가 반이라는 얘기다. 첫리길도 한걸음부터라는 아포리즘은 시작의 중요성을 일깨워주지만, 일단 첫 발을 디뎠다면,,첫 발에 실린 무게를 지속하는 게 얼마나 중요한지,,, 아니 얼마나 어려운지를 우리는 뼈저리게 알고 있다.그만큼 마무리가 어렵다. 늘 생일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하는 늦은 생일을 보내면서,다시 한 번 시경의 '행백리자 반구십'이라는 말을 되새기며,,이런 저런 생각에 머리가 복잡하다.. 2016. 12. 11.
박근혜는 퇴진하라!! - 용인시민 촛불집회 @용인 동백, 2016-12-03 시국이 하수상하니.... 광화문까지는 못가도 인근에서 집회가 열린다는 얘기를 듣고, 불편한 마음에 두 아이와 함께,, 촛불 몇 개를 보탭니다. 피의자 박근혜는 퇴진하라!! 새누리당은 해체하라!! 2016. 12. 4.
2016년 4월 28일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세째사위가... 2016. 5. 2.
@ 한택식물원, 2016.03 봄이지라이... +아직은 크로커스와 복수초만 군데군데 보이네요. 한택식물원이 꽃동산이 되려면 1~2주는 기다려야지 싶습니다. 2016. 3. 27.
2016년을 시작하며... @병점 유엔아이센터, 2015.12 지난 휴가 때 아이와 함께 아이스링크에 다녀왔는데,,힘들어 막상 후니 들이 타는 모습을 찍지도 못하고 왔습니다.그래도 아이와 함께 열심히 스케이트 타고 꽤 즐거웠네요. 뭐 그럼 됐지요..^^ + 2015년이 밝아온 지 일주일이 지나서 포스팅합니다.최장기 휴가를 보내고 새해 출근해서 적응할 시간이 무색할 정도로 바쁘게 보내고 있습니다.당근 내일(토요일)도 출근이구요...그래도 2015년 모두가 좋은 일만 가득하도록 화이팅!! 해봅니다. +그래도 나이 한 살 더 먹는 건 거시기하네요.^^;;; 2016. 1. 8.
길고도 짧은 하루.. @ 용서고속도로, 2015.12 눈이 겁나게!! 내렸습니다.아침부터 배터리 방전에 긴급출동서비스로 겨우 출근길에 올랐는데,, 폭설로 아침 출근 시간만 3시간이 넘게 걸렸네요.덕분에 출근하자마자 점심먹고,,,ㅎ오후엔 회의에 회의X3 했더니 바로 저녁이네요.집에 오는 길이 걱정이라 일찍 퇴근길에 올랐습니다.일년에 몇 번 안되는 칼퇴근이라 길고도 짧은 하루가 된 셈이에요.. 그나저나,,집에 일찍 오니 할 게 없군요..큰일입니다.ㅎ 2015. 12. 3.
attraction @ DPP, 2014.12 무엇이 보이시나요... 2015. 11. 18.
많이 힘들지... @ 용인, 2015.09 꽃이 묻는다..오랜만이야..많이 힘들어??? 2015. 10. 5.
고향사진... @ 구례, 2015.09 추석 당일 귀경길에 오르고,다음 날 뉴스 한 토막에 얼굴이 붉어졌다.. + '고향에선 짧게, 휴식은 길게…' 달라진 명절 풍속도l 2015. 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