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2014.12

Samsung Smart Camera NX1, NX 16-50mm F2-2.8 S










아들아!!

네 키가 훌쩍 커버린 훗날, 엄마를 '어머니'라 부르지 말았으면 한다.

'엄마'와 '어머니' 사이에 사로잡고 있는 것은 다름 아닌 엄아의 외로움이란다.


부디 이때의 교감을 평생 잊지 말거라...


아빠가...




















HI!! 궁금한 점은 댓글로 문의주세요~

  1. 2015.01.29 09:0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Favicon of https://stevie.tistory.com BlogIcon JWonder 2015.01.29 09: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좋은 사진이네요

  3. Favicon of https://tangbisuda.tistory.com BlogIcon 롤랑존 2015.01.29 20: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트에서 아트를 담으셨군요. 자전거가 있다면 슝 달리고 싶은 곳입니다. ^^

  4. Favicon of https://somdali-photo.tistory.com BlogIcon 솜다리™ 2015.01.30 09:4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들은 어쩔수 없는듯...ㅎㅎ
    전 삼형제라.. 완전 포기상태내요^^

  5. Favicon of https://wing91.tistory.com BlogIcon 제갈선광 2015.01.30 17: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저런 문도 있었네요....
    노랑이 가슴을 파고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