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Y] 2K 트로이달 링코어로 미니(?) 스폿용접기 만들기 Ver 2.0

- 기존 불편함 해소를 위해 최대한 미니미니하면서 성능은 업!! -



<작은 하이박스(200X150X130)로 다시 만든 스폿용접기>


작년에 만든 처녀작을 계속 써오다 불편한 점을 개선하려고 만든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코어는 기존 코어인 2K 구리 링코어를 그대로 사용했고, 2차권선과 용접봉 회로 그리고 미니미니한 엔클로저로 변경했다.


연관글

[DIY] 2K 구리 링코아로 AC 스폿용접기 제작기 - 처녀작 완성 ^▽^)/



기존 처녀작을 쓰면서 가장 불편했던 점은 단연코 "크기"였다.
좁은 책상 위에서 작업을 하려면 펼쳐둔 소품들을 모두 치워야만 했고 이는 스폿용접 행위 자체가 쉽지 않음을 의미했다.

그러한 번거로움과 수고로움이 업그레이드를 결심한 가장 큰 이유고,
용접 선의 뻑뻑함과 스폿칠때마다 같은 타임을 선택할 수 없는 중국산 아날로그 회로의 교체가 부차적인 이유다.

스폿회로는 혹여 다시 만들게 되면 직접 만들어볼생각이지만,,
부품수급의 번거로움으로 많이 사용하고 오토스폿이 되는 검증된 훈섭님의 아두이노 회로를 분양받았다.

이하 작업 로그를 올려본다.




제작로그

기본적인 지식은 맨 아래 관련글의 처녀작 관련 글을 참고하시면 될 것 같다.

테스트겸 안쓰고 보관만 하고 있던 수지형 1K 알루미늄 링코어에 25sq 전선을 2차 권선을 감아서 5V 전압을 만들었다.
이녀석이 0.2t 스폿만 되면 기존 1호기를 놔두고 새롭게 만들 생각이었다.



훈섭님 회로를 가지고 테스트를 했으나 0.2T 니켈바 작업은 무리라고 판단했다.
타임을 올리면 붙기는 하지만 열화가 생겨서 실사용이 애매하여 실패!! 폐기하기로 했다.
어쩔 수 없이 1호기인 2K 구리 링코어를 적출하여 재사용하기로 했다.

물론 연결부위와 2차 권선의 굵기 등 이것저것 튜닝하면 지금보다 약간의 성능개선은 있겠으나,,
이후 조금만 성능이 안나와도 알류미늄 코어라는 생각에 아쉬울 건 뻔하니 폐기가 답인듯 싶다.

+
기존 1호기 하우징은 3K 링코어를 저렴하게 구하면 회로까지 직접 만들어 넣어줄 생각도 없지 않다.



2K 구리 링코어 2차권선 재작업

초기 버전은 35sq였는데 25sq를 더해서 60sq로 만들어 10바퀴를 감았다.
마지막 2바퀴는 마요네즈를 살짝 바르고 쑤셔넣었다.
6V가 넘게 나와주었으면 했는데 어쩔 수 없이 5.6V 정도로 만족해야 했다.


+
각종 DIY카페에서 2차 권선의 두께를 키우는 작업을 많이해서 따라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2차 권선의 두께가 크게 영향은 없어보이긴하다.

전선이 두껍다고 전류가 더 생성되거나 하지는 않을텐데 이번 DIY는 살짝 어리석은 작업이었다.
결과를 볼때 35sq로 작업하고 한바뀌 더 감아 6V이상으로 만드는 것이 더 좋은 선택이지 않을까 싶다.
시도해보려면 2차 권선을 풀고 두 개로 합친 권선을 다시 분리 및 수축튜브 작업... ㅋ 엄두가 안나 그냥 쓰기로 했다.








용접봉 튜닝

기존엔 35sq 짜투리 선에 수축튜브를 씌워서 용접봉용 선으로 사용했었는데 살짝 뻣뻣해서 작업시 불편함이 없지 않았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서 실리콘 케이블 6awg로 교체했다.
한 단계 아래로 했어야 하나 싶기는 하지만 가성비를 따지면 살짝 그렇기는 하다.

실리콘 케이블이 열에 강하고 부드럽기 때문에 길이도 25cm 정도로 짧게 했고 결과 1m로 2셋을 만들 수 있었다.


기존 주석 슬리브에 납을 조각내서 넣어주고, 캠핑 버너로 녹여준다.



케이블이 납을 가득 먹게끔 충분히 열처리를 해서 고정해주었다.




2차 권선과 연결되는 크레토스 단자에도 납을 녹여서 고정해버렸다.

성능을 위해선 코어의 2차권선과 직결이 좋겠지만,
단자를 달면 편리와 멋이 있기에 이런 튜닝을 통해 성능 차을 최소화했다.



자작한 DUST Free Box에서 역시 자작한 하드디스크 그라인더에서
용접봉인 크롬동봉을 다듬어 주었다.



사용하던 용접봉이라 열로 변색된 부분만 갈아주니 작업은 수월했다.





짧아지고 부드러워진 용접봉








드릴척을 이용한 용접봉 추가 제작


실리콘 케이블을 1미터에서 50cm를 사용하고 남는 50cm로 한 세트를 더 만들었다.

커다란 크롬동봉을 사용한 용접봉과 드릴척과 조그마한 크롬동봉을 넣어서 교체형으로 만든 용접봉 사이의 성능이 궁금했다.
사실 작년에 처녀작 만들때 사두고 안쓰던 녀석이라 겸사겸사 만들었다.

미리 밝히면 위 크롬동봉과 드릴척을 이용한 용접봉 사이에 성능차는 미미했다.
(같은 길이 같은 케이블이고 슬리브까지 동일하다)

드릴척을 이용한 교체형 용접봉

앞서 얘기했듯이 맨앞만 다를 뿐 케이블과 단자가 같은 환경에서
크롬 동봉이 촉감적으로 묵직함은 있으나 실제로 붙는 강도에 있서 두 용접봉의 차이가 미미하다.

필자 생각으론 편의성이냐 혹은 묵직한 손맛이냐의 기준이면 될 듯 하하다.




가공 및 제작


특히 이번엔 외형적으로 다른 분들의 스폿용접기와 차별성을 두고 싶었다.
그래서 굴러다니는 전압계 하우징을 이용해서 깔끔하게 작업해보았다.

0.9인치 디스플레이가 딱 들어맞는다.
물론 약간의 가공은 필요하다.



박스가 작다보니 배선차단기를 외부에 달아야만 했다.
사실 뭔가 있어보이는 효과와 메인 전원 스위칭을 요녀석으로 하면 되니 일석이조인셈이다.
퓨즈까지 필요가 없으니 일석삼조일까나..

+
배선차단기도 작년 처녀작 만들때 사두고 안쓰고 보관하던 녀석이다. ㅎ
원래는 동네 철물점에 갔다가 누전차단기를 사려고 했는데 너무 비싸서 배선차단기를 들고 왔더랬다.
지금 생각하면 배선차단기면 충분히 안전하고 훌륭하다. 응!?



인입선은 굴러다니는 12AWG다.
허용전류가 33A니깐 48,400W를 지원하는 미치도록 오버스펙의 케이블을 사용하는 셈이다.
분리수거장에서 가져온 케이블이니깐 사용하는 거고, 굳이 이렇게 오버스펙을 사용할 필요는 없다.



배선차단기가 있으니 220V 인입단 커넥터는 굳이 퓨즈달린 좋은녀석이 필요없다.
게다가 LED 스위도 필요없는 것이 스위칭은 배선차단기가 전원인가의 분별은 아두이노 디스플레이가 가능하다.



그런데 이녀석 특별하다.
모 컴퓨터 파워에서 적출한 녀석인듯 한데 세라믹 콘덴서가 Y형태로 접지극과 연결되어 있다.
찾아보니 교류성분에서 고주파성 노이즈를 차단해주는 필터이다.
X-Capacitor, Y-Capacitor로 검색하면 관련 글들을 찾을 수 있다.
없는 것보다 좋지 않겠나..







왼쪽사이드를 선택해서
배선차단기를 위에 그리고 220V 전원소켓과 풋스위치용 항공단자를 나란히 달아주었다.
훈섭님 회로가 오토스위치가 되니 굳이 필요는 없겠지만,,
기존에 만든 풋스위치가 있어 보험차원에서 달아주었다.




케이블이 너무 두꺼워 납땜이 잘 안됨.. ㅋ 과유불급이다.
여튼 어찌어찌 작업후 발포테잎으로 마감해주었다.





2차권선연결용 크레토스 단자를 상단에 달아주었다.
이젠 홀가공은 눈감도도 함?? 응!?


디스플레이를 달아주려고 사각형 홀가공중이다.
숙련됬을 뿐이지 여전히 쉽지는 않다.
자작한 드레멜로 쓰윽해주면 쉽겠지만 지금은 새벽이다. ㅋ

드레멜이 없을 경우 저렇게 드릴로 구멍을 내고 니퍼로 자른다음 칼로 다듬어주면 된다.




내부에서 보면 이런식으로 배치가 될 것이다.
스폿용접의 배선은 다른 DIY에 비해 어려울것이 없다.
스폿용접기의 DIY는 배선보다는 성능이 관건이다.



대다수의 대전류가 오가는 회로의 길은 저렇게 납으로 보강해주면 좋다.
좁은 길보다 넓은 신작로(?)가 사고가 적잖은가..




다음 목표는 3K 링코어를 구해서 회로까지 직접 만들어보는 것이다.
부품은 요기 사용되는 것 그대로 사면 될 것 같다.
적어도 디스플레이의 글차 배치만 바꾸어도 뿌듯함과 즐거움을 누리지 않겠는가!?


+
스폿회로의 경우 이홈메이드클럽에서 slotgodori님의 글을 참고하면 될 것 같다.
실력도 실력이지만 정보나눔에 있어 사심없는 분이라 요즘 사람 같지 않다. ^^;;
아래는 관련 글이다.

[ 왕초보의 ] 좌충우돌... AC스폿회로 무작정 따라하기 ~







보험차원에서 넣어준 택트 스위치(용접봉에 달아서 매뉴얼 스폿을 할 때 사용) 와
풋스위치를 위해 이중배선을 해서 지저분해졌다.

쓰지도 않을 거면서... 



스폿 회로 입력은 고정하고 링코어로 연결되는 출력은 사진처럼 커넥터 처리를 했으나,,
간섭이 있어 실리콘 케이블로 직결해버렸다.



2차 권선의 단자 튜닝작업

기존 주석으로 된 단자를 떼어내고 점퍼용 악어클립을 샀더니 함께온 구리 터미널로 교체했다.
구리선과 충분이 접착이 되도록 납을 먹이고 가열해 주었다.
35sq와 25sq 전선을 더했더니 케이블이 단자에 다 들어가지 않는다.


+
아무래도 접촉저항이 발생하니 크레토스 단자없이 용접봉과 직결하는 것이 성능이 좋다.
성능보다는 편의와 모양새를 더 염두하는 편이다.




박스가 작아 최대한 간섭없이 빼곡히 작업해야한다.



대충 배선작업은 끝났다.
1K 구리 링코어와 60sq의 2차권선이 우람하다.



완성


스티커를 달아주어야 완성이지..

라벨지에 인쇄하고 출력해서 붙여주는데,,, 다이얼이랑 매뉴얼 스위치관련 라벨을 누락했다.
집에 프린터기가 없어 회사에서 재출력이 필요하다.



스위치와 안전차단을 겸하고 있는 배선차단기
그리고 풋스위치용 항공단자가 있다.


앞쪽으로 세워서 디스플레이를 확인하도록 잠금클립에 고무발을 달아주었다.
yakima 테잎은 특별한 관계는 없고 그냥 있어보여 붙여줌.. ^^;;



초기에 용접봉에 택트 스위치를 달아서 눌러 용접을 많이 했었다.
그래선지 사용하지 않더라도 굳이(?) 잭을 달아주었다.










아담하고 미니미니해졌지만 Ver1.0에 비해 엄청나게 개선된 성능의 스폿용접기가 이렇게 탄생했다.

+
손잡이는 처음 설계시 잊어버려 위치가 조금 에러인데,,
덕분에 웃는 퀴클롭스가 되어버렸다.



사용시 옆에서 볼때의 모습이다.
아담해서 책상위에 작업시 다른 소품들과 간섭이 없는바 목적한 바를 이룬듯 싶다.

용접봉 길이도 짧지않고 적당한 것이 무척 맘에 든다.




성능테스트


0.2T 니켈 도금이 15ms 에서 일단.. 찢어진다.
자세한 테스트는 충분히 시간을 갖고 테스트를 해볼 생각이다.


.
.
.



테스트 영상


기존 홍마존 아날로그 컨트롤러를 사용하다가 이녀석을 사용하니,,
신세계가 따로없다.

특히 오토 스폿 대박이다. ㅋ
게다가 항상 정확한 타임을 컨트롤 할 수 있다는 건 정말 큰 장점인 것을 이렇게 직접 사용하면서 느낀다.


영상은 단순 시연이며,,

성능은
0.15T 니켈바가 음극기준 5.5ms에서 한 방에 떼면 찢어질 정도로 붙고
 0.2T는 8.5ms에서 강하게 붙는다.

용전봉 튜닝이후 0.2t는 4ms에서 붙기 시작하고 5ms에서 찢어질 정도로 붙는다.
- 아래 연관글 참고 -





+
아마 35sq로 한 두 바뀌 더 감았다면 이보다는 더 좋은 성능일거 같다는 아쉬움은 남는다.
뭐 이것도 충분히 좋은 성능인것 맞다..


박스가 작으니 기존처럼 악세사리를 넣지는 못해서 220V 케이블과 짧은 용접봉은 따로 보관해야한다.



크기가 부담되지 않은 바 책상위에 자리를 잡고 그냥 배치해버렸다.
이젠 시도때도없이 스트레스 해소목적으로 스폿을 쳐도 될 듯 싶다. ㅋ




버전 1과의 크기 비교다 링코어만 그대로 빠져서 오른쪽으로 옮겨갔다.


2차 전압이 살짝 아쉽긴 하지만 이미 충분히 넘치는 성능이라 스폿용접기를 또 만들필요는 없지만,
스폿용접기 컨트롤러 회로를 직접 만들어 볼 욕심에 3K 링코어를 구하게 되면 버전 1 박스를 활용해서 한번은 더 만들어 볼 생각이다.


이상으로 업그레이드 제작기를 마친다.




연관글



3K 링코어 AC 오토스폿용접기 자작 회로를 이용한 제작기 - 아두이노 개인용 소스 공개 (Arduino Pro mini Source for AC Auto Spot Weldering)




[DIY] 2K 구리 링코아로 AC 스폿용접기 제작기 - 처녀작 완성 ^▽^)/




AC 링코어 스폿용접기 스폿용접봉 고장(?) 문제점 튜닝 수리 후 성능 대폭 향상




아두이노 프로 미니 기반 AC 스폿회로 만드는 중... ing - 전구 테스트 통과!!



HI!! 궁금한 점은 댓글로 문의주세요~

  1. Favicon of https://kk12334.tistory.com BlogIcon 문희 티켓 2019.05.27 12: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잘보고갑니다 한번들려주세요!~

  2. Favicon of https://kk12334.tistory.com BlogIcon 문희 티켓 2019.05.29 14:1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잘보고갑니다 다음에 재블러그도 와주세요!!

  3. 김형준 2019.06.14 11:2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영상도 잘보구 만드는 방법도 잘봤습니다.
    팁을 드리자면 용량이 2키로 3키로는 2차 선의 굵기(차이)에 따라 달라집니다.
    1차에 감겨진건 전혀 상관없어요
    2차선을 몇바퀴 감느냐에 따라 전압은 올라가고요
    굵기가 굵어지면 전류가 올라 갑니다.
    참고 하세요

    •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19.06.14 12: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좋은 팁 감사합니다.
      트랜스는 출력에 맞게 1차 권선(구리선)의 두께가 이미 책정되어 있죠.
      그래서 220V 입력전원은 그 출력을 넘어설 수 없다는 전제가 기본인 것 같습니다.
      찾아보니 25sq는 최대허용전류가 80A이고, 35sq는 100A네요.
      회로설계하신 훈섭님은 25sq면 성능이 다 나온다고 말하고 계신데 저도 이번에 만들어보고 그말에 어느 정도는 동의합니다.
      20ms 언더로 치솟는 전력은 25sq도 감당이 될 것 같기는 합니다.
      실제 트라이악도 중국산 회로의 경우 100A를 사용하는 것들이 있지만 국내 회로들이 그에 못미치는 걸보면 35sq면 무난한듯 보입나다.

      다만 좋은 게 좋은거라고 두꺼원 권산을 사용하면 좋겠지만 트로이달 코어의 지름과 전압사이에 적절하게 타협을 해야함은 어쩔 수 없을 것 같네요.
      감사합니다.

  4. 2019.07.01 20:4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19.07.01 21: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현재 분양가능한 스폿기는 없습니다.
      다만 이전 처녀작때 사용했던 케이스를 재활용해서 3K짜리 링코어로 대용량 스폿용접기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처녀작때 만든 2K 링코어를 적출해서 보관하고 있기는 한데 언제 다시 만들지,, 사실 부품들의 가격이 있어 다시 만들기가 조금 부담되기는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