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단증상...

from Photo Sketch/flower 2014.07.02 00:06











@ 동백동, 2014.06










어느날 문득 세상의 이치를 깨우친 현자가 껄껄껄 크게 웃었답니다.

그 이치란 것이 너무 하찮아 이치랄 것도 없고 아무 의미도 없기에 기가 차고 코가 막혔기 때문이래요...



절대(?) 지식인 스티븐 호킹은 '시간'의 본질을 찾고자 블랙홀을 탐구할 때 교황청에 불려간 적이 있었답니다.

너무 진지한 교황청이 '시간'의 본질이 아무런 의미조차 없을까 봐 안달 났을 거에요.




뭔가 거창한 의미가 있어야만 한다는 인간의 다분한 의도,,,

우리 삶 모든 곳과 우리 각각의 머릿속에 물들어 있는 것만 같아요.

요즘 모든 것에 의미를 부여해 지치는 것 같습니다.

휴~~



요즘 날씨 참 덥죠..?



너무 싱거워졌네요.

소금 섭취가 중요합니다!!






+

두 번째 금연 20일째입니다.

요즘 속 깊은 곳에서 치미는 원인 모를 짜증으로 온종일 안절부절못합니다.

쓸데없는 엔트로피를 잡아 후회하는 일 없도록 해야겠습니다.

그리고, 너무 진지하지도 말아야겠습니다.

^^;;







'Photo Sketch > flow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X-Mas Flowers  (3) 2014.11.21
양반꽃 능소화!!  (7) 2014.07.22
비밀의 화원  (6) 2014.07.04
금단증상...  (14) 2014.07.02
위태위태  (6) 2014.06.24
[NX210] 시린 가을...  (32) 2012.10.30
애기똥풀  (23) 2012.05.10
현기증  (23) 2012.05.09